야옹야옹2017.02.18 15:00

중년의 나와 노년의 나의 벗

이렇게 둘만 남았다

노년의 나의 벗과 함께 해주던 다른 벗들이

세월을 건너 모두 떠나버리고 나니

그렇게 나와 나의 벗만이 남았다

봄이 오는 이 계절에

오수에 빠진 나의 늙은 벗을 보고 있으니

나만으로는 이 세상 너무 외롭지 않은가 생각이 들어

미안한 마음이다.

Posted by MAR